Loading...

포토

분류3 테슬라 모델Y 활용한 뉴욕 택시사업 무산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최고관리자
댓글 0건 조회 2,623회 작성일 21-06-26 16:23

본문

d7873f3a7c7a4d80f4ca93e74749c8e6_1624692174_0458.png


미국 뉴욕에서 테슬라 모델Y로 택시 사업을 하려던 시도가 일단 무산됐다.


전동킥보드 공유 스타트업 레벨(Revel)은 테슬라 전기차인 모델Y를 이용해 뉴욕 시에서 택시 서비스를 시작하겠다고 선언했다. 하지만 이 시도는 관계 당국의 면허 발급 거부로 일단 무산됐다. 


뉴욕시 택시리무진 위원회(TLC)가 레벨에게 차량공유 서비스를 하려면 택시 면허 소유자에게 면허권을 구매해야 한다고 통보했다고 씨넷이 25일(현지시간) 보도했다.



태슬라 모델Y (사진=테슬라)

옐로우캡(노란 택시)으로 불리는 뉴욕시 택시 면허권은 한 때 100만 달러를 호가할 정도로 큰 인기를 누렸다. TCL이 면허권 추가 발급을 통제한 때문이었다. 그럼에도 우버, 리프트 등이 등장하면서 최근엔 면허권 가격이 5분의 1 이하로 급락했다.


이런 가운데 레벨이 TCL에 모델Y 50대를 영업용 택시로 운행할 수 있도록 추가 면허권을 발급해 달라고 신청해 관심을 모았다.


하지만 TCL은 이미 뉴욕시 택시 면허가 수요에 비해 지나치게 많다는 이유를 들어 추가 발급을 거부했다.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12건 1 페이지

검색

로그인

Buttoned Linen Skirt
\44,000 × 1
Printed Bermuda Shorts
\80,000 × 1
Short Frilled Skirt
\40,000 × 1